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35

조규일 당선인 “시민만 바라보고 가겠다”

기사승인 2018.06.18  19:03:07

공유
default_news_ad1

- 시민소통준비위원회 첫 모임

조규일 진주시장 당선인은 18일 오전 상대동 주민복지센터 2층에 마련된 사무실에서 민선 7기 진주시 시민소통준비위원회 첫 모임을 가졌다.

통상적으로 당선인들이 ‘인수위’를 구성하는 것에 반해 조규일 당선인은 자신의 공약 사항인 ‘시민소통위원회’를 위한 전 단계로 시민소통준비위원회를 꾸리는 것으로 첫 공식 행보를 삼았다.

조규일 당선인은 선거 과정에서 시민들의 삶에 중대한 영향을 끼치는 현안에 대해서는 전문가와 시민들이 모여 머리를 맞대고 해결책을 모색하는 ‘시민소통위원회’를 두고, 여기서 도출된 논의 결과는 최대한 시정(市政)에 반영하겠다는 공약을 내세운 바 있다.

소통준비위원회는 기존의 ‘인수위’와는 성격이 완전히 다르고, 시민소통위원회를 구성하기 위한 준비 과정을 담당한다고 조규일 당선자측은 설명했다.이어 “위압적인 분위기 속에서 행정적인 업무를 ‘보고’ 받는 자리가 아니라, 앞으로의 원활한 위원회 운영을 위해 시장 당선자와 위원들이 함께 업무를 파악한다는 측면이 중요하다”고 덧붙였다. 특히 인수위를 시민소통준비위원회로 대체한 데에는 시민을 모든 시정의 최우선에 놓고, 시민만을 바라보고 나아가겠다는 조 당선인의 강한 의지가 표출된 결과라고 강조했다.

조규일 당선인은 인사말을 통해 “공약으로 내세웠던 내용을 실현시켜 나가는 첫 자리를 가졌다는 점에서 감개무량하다. 많은 의견과 스펙트럼을 수용하기 위해 다양한 분야의 분들을 어렵게 모신 만큼, 진주를 더욱 발전할 수 있는 새로운 방안들이 많이 도출될 수 있을 것으로 생각한다”면서 준비위원회의 출범에 큰 기대감를 나타냈다.

한편 오는 29일까지 운영될 시민소통준비위원회는 배우근 전 진주MBC 보도국장이 위원장을 맡고, 한영수 진주시민연대 공동대표 외 총 15명의 위원으로 구성됐다.

박철홍기자

 
조규일 당선인이 18일 시민소통준비위원회 위원들과 첫 모임을 가지고 있다. 사진제공=시민소통준비위원회



 

박철홍 기자 bigpen@gnnews.co.kr

<저작권자 © 경남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ad37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